천안 교보문고내 illy 커피 할인

할인/절약/쿠폰 2008.08.24 23:55
일리 커피를 좋아하지만 비싸서 원두는 다른곳에서 사다먹는데
카페 이용시의 가격은 괜찮은 편인것 같다.
커피 한잔에 4천원대고 샌드위치+커피 세트가 6천원정도.
매장도 깨끗하고 다양한 일리 컵도 볼 수 있고 이쁜 의자에 앉을 수도 있다.

교보문고안에 입점한 일리커피는 교보 북클럽 회원일 경우 15% 할인해주는데
저녁 7시 이후에는 30% 할인된다.
30% 할인되는 시간대가 또 있었는데 이건 좀 가물가물.
할인하면 정말 경쟁력있는 가격이라 애용해야겠다.
일리는 내가 어설프게 드립해도 맛있으니 남이 해주는 커피는 더 맛있을듯.

일리 카페 홈페이지는 여기.
http://www.espressamenteilly.co.kr/


딴소리)
천안점이 에스프레사멘테 일리 한국 2호점이라니 좀 놀랐다.
유동인구가 얼마 이상이어야 한다는 스타벅스 입점 조건에 안맞아서
서울에선 발에 채이던 스타벅스가 천안에 입점하기까지는 오래걸렸고
그나마 매장 하나는 문 닫았다.
TGIF 천안점은 전국에서 제일 맛이 없다는둥 하더니 아예 매장을 없앴고.
그래서 난 천안이 프랜차이즈 외식문화의 불모지가 아닐까 하는 생각도 했었는데
작년부터 대형 프랜차이즈가 속속 들어오더니 사랑해마지 않는 일리커피까지 들어왔다.

환율 우대받기

할인/절약/쿠폰 2008.07.29 00:05

1달러에 대한 매매기준율이 1000원이면 실제 1달러를 살 경우 1020원 정도에 사야한다.
이 20원이 환전 수수료다.
별거 아닌것 같지만 많은 금액을 환전하면 이 수수료가 만만치 않다.
500달러를 환전하면 수수료만 만원이다.
은행 영업외 시간에 현금인출하면 붙는 몇백원 수수료는 아까운 사람들이
환전 수수료는 모르고 낼때가 많다.

환율 우대를 받을 수 있는 방법은 여러가지가 있다.
여행사나 각 은행사의 인터넷 사이트에서 환율 우대 쿠폰을 받을 수도 있고
여기저기서 발행하는 오프라인 쿠폰도 있다.
예금거래 고객이라던지 제휴카드, 우대카드등을 가진 경우 20~50% 정도 우대된다.
그런데 막상 필요할때는 저런 쿠폰도 없을때가 많고 할인폭이 50% 미만일때가 많다.

내가 주로 쓰는 방법은 외환은행(http://www.keb.co.kr/)에서 사이버 환전하는 것이다.
외환은행 계좌가 없어도 된다.
사이트 내의 환전클럽에 가입하면 보통 50% 정도 할인된다.
환전하다가 지인에게 추천 메일 보내기를 하면 10% 더 할인해주기도 했다.
수령일과 수령 지점을 선택할 수 있으니 근처에 외환은행이 없다면 공항점에서 수령해도 된다.
500달러 이상 환전하면 무료 여행자 보험도 가입시켜준다.

통신 요금이 할인되는 BC TNT 카드 활용하기

할인/절약/쿠폰 2008.07.14 23:43
1. 핸드폰 요금 할인
이 카드로 3개월동안 총 30만원 이상 쓰면 다음달 핸드폰 요금의 5%가 할인된다.
카드로 결제한 핸드폰 요금은 소득공제에서도 제외되는 터에 이건 상당한 메리트이다.
TNT 카드는 교통카드 사용액도 실적으로 포함되며 핸드폰 요금 자체도 월 실적으로 포함된다.

2. 메가패스 요금 할인
작년에 아파트로 이사하고 초고속 인터넷을 설치하려고 알아보니
우리 아파트는 메가패스 엔토피아만 설치된다.
메가패스 할인되는 카드는 롯데카드도 있지만 TNT 카드도 할인이 된다.
일반 전화가 없이 메가패스만 이용할 경우 통신 요금으로 간주되어 5%가 할인된다.

3. 인터넷 쇼핑몰 및 소액 결제 이용시 할인
요즘은 핸드폰 결제가 가능한 쇼핑몰이 많다.
TNT카드는 핸드폰 요금을 무조건 5% 할인해주므로
구매시 핸드폰 결제하면 카드 청구시 5% 할인 효과가 발생한다.
특정 카드 사용시의 할인 쿠폰이나 무이자 할부를 이용할게 아니라면
쇼핑할때 핸드폰 결제를 이용하는 것이 좋다.
소득공제액이나 포인트 적립액보다는 5% 할인액이 더 크기 때문이다.
핸드폰 결제는 월 상한액이 정해져있는데 내 경우는 15만원이다.
주로 옥션에서 구매후 사용한다.
내가 자주 이용하는 만화 서비스 사이트들도 핸드폰 결제가 가능하다.
 
4. 디자인
TNT 카드는 두가지 디자인이 있다.
분홍색 바탕에 여성 그림이 그려진 카드와 푸른 바탕에 남성 그림이 그려진 카드로
이용자의 성별에 따라 발급되는 것 같다.
20대의 짱짱한 카드..라는 카피가 붙어있지만 나이 상관없다.

5. 영화 할인
영화 할인 혜택은 1500원으로 다른 카드사보단 작지만
서비스 조건이 타 카드사보다 까다롭지 않은 편이다.
무조건 3개월에 총 30만원 사용시 주어지니깐.

6. 레스토랑 할인
빕스/시즐러 만원 할인 혜택이 일년에 4회.
서비스 조건은 위와 동일.

7. 카드 발급
BC카드는 대부분의 은행사에서 취급하므로
주거래 은행에서 발급받는 것이 우수 고객등의 실적 관리에도 좋다.
별도 연회비 7천원의 몇배를 뽑고도 남는다.

8. 마그네틱 훼손 조심
BC 카드 계열이 마그네틱 선 훼손이 잘된다는 말이 있다.
삼성카드는 마그네틱 선 훼손의 경우 지점에서 보정이 가능했다.
하지만 BC카드는 교체 발급외에 방법이 없다.
정확한 이유는 모르겠지만 아마도 핸드폰의 자석 영향이 아닐까 한다.
두꺼운 장지갑의 카드 꽂는 곳에 BC 카드를 가지고 다닐때는 아무 이상이 없었으나
얇은 명함지갑등에 넣어 핸드폰과 함께 가방속에서 뒹굴면 잘 훼손되는 것 같다.
우리 부모님도 농협 BC카드를 이용하시는데 두분다 지갑안에 카드를 두며 마그네틱 훼손의 경우는 없었다.
교통 카드로 쓰기 위해 따로 카드를 빼두는 나만 여러차례 재발급 받았다.
이 재발급의 스트레스에서 벗어나려면 다른 카드를 하나 더 사용하면서
TNT카드는 교통카드용과 핸드폰 요금결제, 인터넷 쇼핑 용도로
월 10만원 정도 선에서만 사용하면 된다.

9. 모네타 만세
모네타 절약/카드 게시판은 정말 절약 정보의 보고다.
2,3번은 거기서 알게된 정보니깐.
BC TOP 포인트 충전후 다른 카드로 캐쉬백 받는 서비스도 실적으로 포함되던 시절이 있었다.
나도 이 꽁수를 이용하여 TNT 카드로 월 10만원 실적을 채우곤 했으나
얼마 못가 카드사에서 이 부분은 실적으로 인정하지 않게 되었다.
카드사에서 모네타 게시판을 본게 아닌가 다들 수근댔다.
음식점 할인도 작년에는 아웃백이 포함되어 있었으며
치즈케이크 2개 테이크아웃이라는 활용팁이 있었다.